국제전화
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여자친구가 챙피합니다67 5 1,786 연금술사
애인이 달아낫네여~ ㅠㅠㅠ52 8 2,106 꽃보다지지미
소개팅 남자33 3 1,477 여행중임
왜 기혼한 남자들은31 1 1,129 화이트블루
돌이킬수 없는 날(2) 마지막20 7 1,217 힘든인생1125
남편 등꼴 빼먹기 ㅋㅋㅋㅋㅋ20 7 1,179 꽃보다지지미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너무 성실하게 산게 독이 엿나 생각 드네요.

해피라이스 | 2019.09.22 23:51:23 댓글: 13 조회: 2138 추천: 1
분류넋두리 https://life.moyiza.com/family/3992993
오늘 겨우 결혼한 친구를 만나 이말 저말 하고 집에 돌아와서 누웟는데 잠이 않오네요.
이리 뒤척 저리 뒤척하다가 잠이 않와서 생각나는대로 지금까지 살아온거 돌이켜 보며 잡히는 흐름대로 글을 적어보네요.
지금까지 한마디로 너무 책에 쓰인 규칙에 따라 살아온것 같네요.
어려서부터 공부만 하고 취미는 만화그리고...
다른 장난 하지 않고 꼭꼭 제시간에 집들가고...
공부성적은 계속 중등이고...
그러다 일반고중 입학하고 일반 대학 입학하고
공부성적은 여전히 중등이고 다른 친구들 게임하고 다른짓거리 할때 기껏해야 그림그리고...
대학교졸업하고 외지에서 그냥 같은 전공으로 회사에서 취직하고...
지금 어느 정도 짬밥이 되고 하니 급여도 어느 정도 상승햇지만 외지에서 그냥 회사수입으로 집마련하는게 쉽지 않네요.
그리고 이미 수입이 잇는 이상 부모님한테 손 내밀기는 미안하구요.제 자신이 납득이 않되구요.만약에 부모님 돈 대줘서 집 산다해도 제 자신이 나중에 그 돈 갚을것 같지 못할거 같아요.
거기에 아버님 몸 좀 편찮으셔서 제가 소비돈 드리는 상황이구요.
친구는 저보고 한국가던지 아니면 좀 돈되는 일 찾아 해라 하네요.너무 목표가 없고 자신에 대한 요구가 낮다 그러네요.돈 물론 중요하지만 저도 제 종사하는 분야에서 인정받는 엔지니어 되기 위해 매일 충전하고 노력하는데 말이죠.물론 전통업계에 기술직이다 보니 수입이 좀 상대적으로 낮은편이지만 수입갖고만 따지지 말아야 하죠.
지금 상황에서 정말 딱 "회색수입"으로 1~2년이면 충분히 지금 도시에서 집 마련할수 있죠.단 그건 터치하면 않되는 구역이라 생각해요.주변 사람들 하는거 볼것 않볼것 많이 봣지만 그냥 멀리 하는게 좋은것 같네요.
회사 생활도 부서 회식자리 빼고는 술 않마시고 담배 않피고...
부모님은 결혼않한다고 맨날 잔소리 하고 근데 이나이에 뭐 경제적으로 갖춘게 잇어야 여자도 결혼하죠.예전에 20대 초반처럼 티셔츠나 운동화에 여자친구 얼굴 만화로 그려줘서 감동받을것도 아니고...그때는 한창 한류스타 바람불어서 한국어 가능하다는것 만으로 가능햇는데...
그냥 지금 삶에 만족하며 자신의 꿈에 충실하게 열심히 살아야죠.여친은 거의 생기지 않을거라 가정하고 자신이 좋아하는 그림 그리고 힙합 꾸준히 지켜나가고.
아마 지금세대에 좀 清流일지는 모르겟지만 그냥 지켜나갈라 그래요.아마 이것때문에 전에 올린글 처럼 여자들한테 남자로 않보이거니와 초면의 여사친이나 여동료 남친 남편들한테도 남자로 않보이는것 같네요.
그냥 래일도 화이팅 입니다..^^
추천 (1) 비추 (0) 선물 (0명)
IP: ♡.136.♡.110
깨끗한빗자루 (♡.38.♡.227) - 2019/09/23 07:13:29

자기에게 주어진자리에서 만족하며 사시길

해피라이스 (♡.153.♡.54) - 2019/09/23 10:53:38

네,자신 한테 만족하고 살고 있습니다.다만 가끔씩 이상한 생각들때 잇긴하죠.말씀 감사합니다.

우주의쪼가리 (♡.36.♡.131) - 2019/09/23 08:06:42

자신이 납득된다면 주위사람 눈길을 볼 필요 없잖아요 .
부모님들 포함해서

해피라이스 (♡.153.♡.54) - 2019/09/23 10:57:06

주변 사람 눈길 그렇게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는데 드문드문 부모님 생각에 신경이 쓰입니다.그래도 제 인생이니 제가 알아서 살아가야 겠죠.말씀 감사합니다.

Mee13 (♡.27.♡.17) - 2019/09/23 09:01:41

그럴때 있는거 같슴다.
괜시리 내가 잘못산거 같고, 괜시리 막 잠이 아이오고, 괜시리 모든게 다 내탓인거 같고...
근데 어떻게 보무 평범한게 제일 좋은게 아닌가 싶슴다.
물론, 다른 사람말처럼 한국가서 일으 하무 돈으 좀 더 마이 벌수는 있겟지만.
그만큼 몸두 마음두 마이지치니까 잃는것도 많지 않을까 생각됨다.
지금 위치에서 부지런히 일하다 보면 인정도 받고, 월급도 오르고 할거 같슴다~

해피라이스 (♡.153.♡.54) - 2019/09/23 11:16:38

네.가끔 그렇게 생각 들때가 있어요.좀 드라마에서 처럼 한번 화끈하게 살아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때도 있고,그런데 성격상 그렇게 되지가 않네요.그래서 그냥 평범하게 살려구 해요.뭐 딱히 그렇게 자신을 개변하며 살아야 하는것도 아니고 다른 사람한테 피해준것도 아니고 죄진것도 아닌데 말이죠~~
말씀 감사합니다.

보라빛추억 (♡.137.♡.147) - 2019/09/23 09:14:51

읽는 내내 제 남편이 생각나네요.
도덕과 규칙을 철칙으로 알고 법없이도 살수 없는 사람, 부모님 속을 절대 안태우는 사람.요즘 세월에 보기 드문 청류.
제 남편도 기술직인데 중급직함이긴 하지만 수입은 시원치 않아요. 저보다도 수입이 좀 낮은 정도.
님처럼 회색수입에 손댈 기회도 있긴 하지만 절대 거들떠보지 않고 적은 월급에만 만족하며 사네요. 집도 우린 결혼한후 둘의 돈을 합쳐서 마련했어요. 남편 혼자 수입이라면 아마 집사기 힘들었죠.
술담배 안하고 술집 노래방 같은건 가본적 없고 취미라면 오로지 독서뿐. 내가 질릴 정도로 집에 오면 책만 읽어요.

솔직히 요즘 여자들한테 매력이 좀 떨어지는 남자는 맞는데 저한테는 매력있는 남자네요. 그러니 님도 너무 실망하지 말아요.
이런 타입의 남자를 멋지다고 보는 저같은 [바보스런] 여자도 있어요.

해피라이스 (♡.153.♡.54) - 2019/09/23 11:21:56

저 같은 성격 가진 남자들 있네요.말씀 들어 보니 혼자가 아니고 내 편이 있는것 같아서 좋네요.ㅎㅎ
어는 회사든 생산직 기술직이 급여가 제일 낮죠.다만 기술직을 하다보면 위치상 비리를 할수 있는 기회가 많이 생기죠.
그런데 그런데 정말 손을 댈 생각이 없어요.다만 회사에서 능력을 인정받고 정정당당하게 급여를 올려야지...
다만 님 남편은 완전 공대생 스타일이네요.ㅎㅎ.전 그래도 그림 좋아하고 힙합좋아하고 등 감성즐기는 면도 있는데~~
열심히 살다보면 지금 보다 많이 나은 생활 할거라 믿습니다.
말씀 감사합니다.

로그yin (♡.215.♡.229) - 2019/09/24 19:46:32

머가 어때서요.열심히만 산다면야 좋은일 생기는걸요.

해피라이스 (♡.153.♡.54) - 2019/09/26 08:50:18

말씀 감사합니다.그냥 어느 순간에 갑자기 생각들어서 올린 글입니다.죄 짓지 않구 열심히 살면 잘 될때 잇겟죠~~ㅎㅎ

로그yin (♡.214.♡.35) - 2019/09/26 16:11:01

당근임다

착한여자 (♡.243.♡.94) - 2019/10/02 14:59:13

가끔씩은 내가 왜 이렇게 사는가?억울하고 분하고 화가 나고 하는거죠?

내 자신만이 열심히 살면 되는거에요...평범하는게 뭐 어때요 ?사람마다 원하는게 다른거에요.

아직은 인연이 아니라서 그런겁니다 ,,,힘내세요^^

저두 한국 생활 7년차 입니다 ,주위에서 한국 가면 돈 많이 번다고 해서 홀리워서 왓죠?ㅋㅋ

중국에서도 충분히 인정 받고 남부럽지 않게 벌엇는데 한국 생활 쉽지 않아요...

그만큼 몸도 마음도 고생이 많은거에요.

기 죽지 마시고 살다보면 좋은 날도 찾아오는거에요~

해피라이스 (♡.153.♡.54) - 2019/10/03 15:06:12

말씀 감사합니다.성격이 몇십년 그렇게 살아온거라 정작 개변할라해도 않될듯 싶네요.지금 누구한테 죄짓고 사는것도 아닌데 그냥 저 편한대로 쭉 살고 싶어요.ㅎㅎ

21,193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크래브
2017-10-31
3
7711
꽃보다지지미꽃보다지지미
2019-11-13
1
93
화이트블루
2019-11-13
1
101
로그yin
2019-11-12
4
273
8호선
2019-11-12
4
550
화이트블루
2019-11-11
2
727
연금술사
2019-11-11
5
1790
은뷰티
2019-11-11
4
807
핼루연
2019-11-11
1
715
쌰모펑짼쓰호즈
2019-11-11
3
671
꽃보다지지미꽃보다지지미
2019-11-11
11
620
블루쓰까이
2019-11-11
1
783
화이트블루
2019-11-10
0
694
화이트블루
2019-11-10
2
576
김빠진맥주
2019-11-10
1
510
여행중임
2019-11-10
3
1478
쌰모펑짼쓰호즈
2019-11-10
0
446
돈귀씽
2019-11-09
2
747
블루쓰까이
2019-11-09
1
454
블루쓰까이
2019-11-09
3
1008
꽃보다지지미꽃보다지지미
2019-11-09
7
1179
은뷰티
2019-11-08
2
719
연금술사
2019-11-08
5
1068
해브꿋타임
2019-11-08
0
526
nvnv888
2019-11-08
0
881
블루쓰까이
2019-11-08
0
917
화이트블루
2019-11-08
1
1129
블루쓰까이
2019-11-08
0
9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