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힘내자

유리벽 | 2019.04.28 04:11:59 댓글: 1 조회: 204 추천: 2
분류좋은글 https://life.moyiza.com/goodwriting/3902950
세상살이가 내 마음 같지 않다.
눈물 쏟게 만드는 일,
주저 앉히는 일,
가슴치며 원통한 일,
짜증나고 고달픈 일이
수시로 일어난다.

그로 인해 마음의 상처를 받는다.
그 누구 하나 위로해 줄 사람 없고,
내 마음과 같은 사람이 없다는 걸
문득 느낄 때가 있다.
그렇지만 어찌할 건가.
울고 있을 수만은 없다.

내 인생이니까...
내 한 번뿐인 인생이니까...
흐트러진 마음을
다시 추슬러야 한다.
추천 (2) 비추 (0) 선물 (0명)
IP: ♡.36.♡.137
푸른뫼 (♡.206.♡.3) - 2019/05/02 21:31:48

친구가 필요하지요, 동지같은 친구가, 한때 그런 친구 있었습니다.
이제는 영영 멀어졌지만, 모든걸 말할수 있었습니다.

56,216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2
34220
rui1314
2019-06-12
3
214
착한뻥쟁이
2019-06-10
3
257
미래양
2019-06-09
1
182
oksk
2019-06-08
3
480
단차
2019-06-08
2
205
미래양
2019-06-06
0
197
뱀요정백소정
2019-06-06
1
158
o델라o
2019-06-06
3
201
o델라o
2019-06-06
1
151
o델라o
2019-06-06
3
183
The909
2019-06-06
0
130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6-05
5
216
dlstod2
2019-06-05
2
142
nilaiya
2019-06-04
4
240
단차
2019-06-04
0
171
미래양
2019-06-04
0
87
똥도리똥도리
2019-06-03
1
134
추나2
2019-06-03
0
173
미래양
2019-06-02
1
96
nilaiya
2019-06-02
5
282
그린렌드
2019-06-01
0
158
단차
2019-05-31
1
195
알면서범하는인생
2019-05-30
3
175
미래양
2019-05-29
0
229
nilaiya
2019-05-29
2
254
sunnnnny
2019-05-29
3
221
뱀요정백소정
2019-05-28
2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