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아버지와 아들

미타보살미타보살 | 2019.08.31 18:52:10 댓글: 3 조회: 541 추천: 1
분류유머 https://life.moyiza.com/humor/3983666
아버지와 아들
바닷가를 걷고 있었다.

그 때 마침 저 멀리서 큰유조선배가

부~~웅~~하고

지나가는 것을 보고 아들에게 물었다.

"아들아!!

저큰배를 영어로

뭐라하는지 아느냐?"

"아니요! 아직 거기까지는

못 배웠어요!"

"오~그래 그럼 아버지가


가르쳐줄테니 잘 기억하고 있어라!

배는 영어로 슆 이라고 한단다!
알았느냐?"

"네! 아버지 잘 알았어요!"

그리고 한참을 걷고 있는데

조그만한 통통배가

옆을 지나가고 있었다.

그걸본 아들

"아빠! 아빠!


저기 슆baby 지나간다!!"



추천 (1) 비추 (0) 선물 (0명)
IP: ♡.101.♡.241
달리면된다 (♡.223.♡.13) - 2019/09/04 04:14:54

잘복ㆍ갑니다

까국이 (♡.38.♡.155) - 2019/09/17 13:49:25

재밋네요

캐터필라 (♡.50.♡.217) - 2019/09/27 08:38:22

잘 보고 갑니다.

82,546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CHOSUN
2013-07-13
0
35578
옥란화
2009-02-19
0
67626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11
0
55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11
0
44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11
0
34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11
0
40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11
0
40
깨금이
2019-11-11
0
87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03
1
246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03
1
263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03
1
201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03
1
200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03
1
162
봄봄란란
2019-10-29
2
356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4
2
396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4
1
321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4
2
347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4
1
267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4
1
224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27
0
835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27
0
618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27
0
555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27
1
529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27
0
462
깨금이
2019-09-23
2
790
Marinecops
2019-09-14
2
858
봄봄란란
2019-09-14
2
734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09
2
8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