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황당한 부부

미타보살미타보살 | 2019.09.27 20:40:09 댓글: 0 조회: 853 추천: 0
분류유머 https://life.moyiza.com/humor/3994981
어떤 가족이 승용차를 몰고 고속도로를 달리는데

경찰이 차를 세웠다.


운전자가 경찰에게 물었다.


'제가 무슨 잘못이라도 했나요?'


경찰이 웃음을 띠며 말했다.


"아닙니다. 선생님께서 안전하게 운전을 하셔서


'이 달의 안전 운전자'로 선택되셨습니다. 축하합니다.


상금이 500만원인데 어디에 쓰실 생각이십니까?"



"그래요? 감사합니다. 우선 운전면허를 따는데 쓰겠습니다."


그러자 옆자리에 앉아 있던 여자가 황급히 말을 잘랐다.


"아, 신경쓰지 마세요. 저희 남편이 술 마시면 농담을 잘해서요."ㅋㅋ

추천 (0) 비추 (0) 선물 (0명)
IP: ♡.85.♡.153
82,546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CHOSUN
2013-07-13
0
35590
옥란화
2009-02-19
0
67630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11
0
158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11
0
141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11
0
115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11
0
123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11
0
109
깨금이
2019-11-11
0
166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03
1
282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03
1
307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03
1
228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03
1
227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1-03
1
184
봄봄란란
2019-10-29
2
394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4
2
423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4
1
354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4
2
378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4
1
285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10-24
1
240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27
0
853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27
0
633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27
0
569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27
1
545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27
0
472
깨금이
2019-09-23
2
811
Marinecops
2019-09-14
2
875
봄봄란란
2019-09-14
2
756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9-09
2
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