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담아보려다

막돼먹은아이 | 2019.05.07 20:46:07 댓글: 5 조회: 247 추천: 2
분류기타 https://life.moyiza.com/goodwriting/3910659
당신을 글로 담아보려 했습니다.

음..

그많은 백지가 찢긴후에야 당신을

글로 담을수 없음을 알았습니다.

그리움이 끊어진자리는 이리외로운가..

광수생각중에서..
추천 (2) 비추 (0) 선물 (0명)
IP: ♡.163.♡.131
sunnnnny (♡.32.♡.17) - 2019/05/07 23:09:52

ㅠㅠ 왓다 갓구나 ~

요즘 보기 힘듬다 ㅋㅋㅋㅋ

막돼먹은아이 (♡.163.♡.131) - 2019/05/08 19:24:40

일하믄 바뻐서..ㅜㅜ

봄의정원 (♡.16.♡.194) - 2019/05/08 06:29:31

토끼꼬리 잡으려면 모이자 방마다 뒤져야하는구나 ㅎㅎㅎ

막돼먹은아이 (♡.163.♡.131) - 2019/05/08 19:25:02

하핫..잡혔네요!

별님e (♡.112.♡.235) - 2019/05/14 06:02:20

좋은글 잘보고가요

56,189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2
34159
막돼먹은아이
2019-05-19
1
165
미래양
2019-05-18
2
161
웃겼음다
2019-05-17
10
522
믿거나말거나
2019-05-17
5
409
미래양
2019-05-16
0
154
믿거나말거나
2019-05-16
3
271
가온xy
2019-05-14
6
275
미래양
2019-05-13
2
168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5-12
3
161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5-11
2
166
믿거나말거나
2019-05-09
4
385
sunnnnny
2019-05-08
4
331
막돼먹은아이
2019-05-07
2
247
까짓것
2019-05-07
2
236
아 이 쨩
2019-05-06
2
207
유리벽
2019-05-04
0
252
믿거나말거나
2019-04-30
3
387
미래양
2019-04-29
2
204
겨울마당
2019-04-28
2
196
믿거나말거나
2019-04-28
2
276
미래양
2019-04-28
1
157
유리벽
2019-04-28
2
264
유리벽
2019-04-28
2
187
믿거나말거나
2019-04-25
3
282
미래양
2019-04-24
3
181
믿거나말거나
2019-04-24
5
341
붉은저녘노을
2019-04-24
2
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