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학새(鹤鸟)

사나이텅빈가슴 | 2019.07.06 06:40:46 댓글: 2 조회: 179 추천: 1
분류자작시 https://life.moyiza.com/goodwriting/3949206

학새(鹤鸟)


보슬비
내리는 한적한 호수가에

깊은 사색에 잠긴듯

우두커니 서있는 학새 한마리

님은 어디로 떠나버리고

저렇게 외로이 홀로 남았나?!

지난세월 사랑흔적 찾으러 왔나?!

짝을 잃은 외로움을 달래려 왔나?!

파도가 서러움을 더해주련만

풍상고초 겪고겪은 로인네마냥

호수멀리 바라보며 홀로 서있다!

추천 (1) 비추 (0) 선물 (0명)
IP: ♡.18.♡.239
캐터필라 (♡.50.♡.63) - 2019/07/06 13:49:01

잘보고갑니다.

사나이텅빈가슴 (♡.18.♡.239) - 2019/07/06 14:13:13

캐터필라님:댓글 감사합니다~!

56,256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2
34271
호접란
2019-07-22
1
167
사나이텅빈가슴
2019-07-22
0
136
Eurozone17
2019-07-21
1
186
미래양
2019-07-21
0
104
소라야
2019-07-19
0
133
Uneedme
2019-07-19
5
394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7-18
1
99
sdx2013
2019-07-18
0
119
미래양
2019-07-18
1
154
아 이 쨩
2019-07-17
0
142
미래양
2019-07-17
1
144
미래양
2019-07-16
1
132
파란이스리
2019-07-16
0
132
파란이스리
2019-07-16
1
105
화성시궁평항
2019-07-14
0
116
새야새야파랑새야
2019-07-14
1
169
화성시궁평항
2019-07-13
1
253
뱀요정백소정
2019-07-12
0
135
미래양
2019-07-09
0
217
미래양
2019-07-09
1
219
미래양
2019-07-08
0
143
새야새야파랑새야
2019-07-08
0
145
열혈사제
2019-07-07
1
274
길에
2019-07-06
0
184
사나이텅빈가슴
2019-07-06
1
179
아침이슬111
2019-07-04
1
258
friends123
2019-07-04
1
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