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누가 우물에 앉아 있어요!

미타보살미타보살 | 2019.07.06 18:30:05 댓글: 0 조회: 426 추천: 0
분류유머 https://life.moyiza.com/humor/3949490
시골 깡촌 살든 처녀가

서울로 파출부라도 해서


돈벌려고 왔다.


처음으로 간집이 마침


주인의 생일이라


손님들이 많이 와서


분주하게 일을 하는데


음식이 짰던지 주인 아저씨가


자꾸 냉수를 찾는다


냉수를 몇번 날랐는데 조금 있다가

또 한 잔 가저오라고 했다


그러자 빈 컵만 들고


난감해 하면서 서 있는 것이였다


주인이 의아해 하면서 물었다


"아니, 냉수 가지고 오라니깐 왜 그냥 서 있어?"













"누가 우물에 앉아 있어요!" ㅋㅋ
추천 (0) 비추 (0) 선물 (0명)
IP: ♡.85.♡.15
82,585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CHOSUN
2013-07-13
0
35418
옥란화
2009-02-19
0
67495
설레이는그대
2019-07-29
2
516
어리두리
2019-07-26
0
476
어리두리
2019-07-19
1
572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7-18
1
419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7-18
0
415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7-18
1
605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7-18
0
582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7-18
1
512
금요일좋아
2019-07-16
0
596
금요일좋아
2019-07-13
1
660
뱀요정백소정
2019-07-12
0
454
금요일좋아
2019-07-12
0
651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7-06
0
681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7-06
0
541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7-06
0
426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7-06
0
421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7-06
0
375
배꽃
2019-06-25
1
540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6-21
0
575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6-21
0
424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6-21
0
640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6-21
0
504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6-21
0
459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6-12
0
531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6-12
0
671
미타보살미타보살
2019-06-12
0
4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