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이놈의 성격 어찌할꼬?

부평cho | 2019.10.09 17:05:17 댓글: 13 조회: 793 추천: 1
분류생활잡담 https://life.moyiza.com/lifejob/3998935
안녕하세요.오늘은 좀 시간이 나서 넉두리 좀 하다가 갈려구요.
이놈의 성격은 왜 이런지 모르겠네요.아무리 고칠려구해도 잘 안돼요.어떤때는 본인이 생각해도 너무 나이와 맞지않게 성숙하지못한것같다는 생각이 들어요.어떤성격이냐면요 어떠한 일을 전해듣거나 마주쳤을때 이건 아니다,잘못됐다 판단되면 저도 모르게 참지못하고 욱~해 버려요.나이도 든 놈이 좀 성숙하게 오~ 그렇구나.고만 하고 생각은 속으로 만 해야하는데 그게 안되여서 그자리에서 확~ 질러버리니.참~.그러고는 돌아서서 속으로만 생각하면 되는데 왜쓸데없이 거기서 폭발했는지 후회돼요.그러지 말아야지 하면서도 때만 되면 그게 안되네요.내가 생각해도 이럴땐 참~나이값 못한다는 생각이 들 정도예요. 고칠수 없는 고질병인가요?누군가 고친경험이라든가 고치는 방법을 들어본 분이 계시면 제안부탁드립니다.
추천 (1) 비추 (0) 선물 (0명)
IP: ♡.86.♡.151
로그yin (♡.8.♡.139) - 2019/10/09 17:28:31

입 꼭 다물고 코로 일단 숨을 쉬세요 ㅎㅎㅎㅎ오늘 난 돈을 맞춰보다가 수지를찝었던 짚게를 일초만에 잃어버려서 그걸 찾느라고 허겁지겁 꼭지가 도는줄 ㅎㅎ폰을 떨궈서 액정이 박살나고.
사람은 말이죠.노력을 하면 성격이 좀 개선은 되지만 관건적인 찰나에는 본성이 나오거든요.나도 덜렁대는건 못고치겠더라구요

부평cho (♡.86.♡.151) - 2019/10/10 07:41:21

저도 참아야지 참아야지 하고 노력하는데 오늘 지난달 월급계산서를 받고 열받아서 그만 참지못하고 그대로 폭발해서.담달부터 그만둔다구....

쌰모펑짼쓰호즈 (♡.173.♡.136) - 2019/10/09 17:33:02

어쩌겠어요 도를 닦아야죠 이런말이 있어요 애 키우는게 도 닦는일이라고
여자분인지 남자분인지 상관없어요 어린 애를 딱 한달만 딱 한달만 봐봐요 누구 도움없이 짜증난다고 성질 쓰거나 떼리기 없기 친 엄마인거도 애가 말 안들으면 손 올라가려는거 겨우 참는데 그걸 참으면 성격이 만이 좋아질겝니다 근데 친 엄마라도 애가 도를 넘어 서면 몽둥이 올라갑니다 이늠으 새끼 요즘 회초리 갖촤놔야 겠음다 ㅠㅠㅠㅠ

부평cho (♡.86.♡.151) - 2019/10/10 07:42:41

성격은 잘 변하지 않는가봐요.어릴때 고치지 못하면 힘든거같아요.

쌰모펑짼쓰호즈 (♡.151.♡.178) - 2019/10/10 09:02:22

성격은 몰라도 마음이 평온하게 만들면 다 고쳐 집네다
예를 든다면 전 처음엔 시엄니 잔소리 넘하면 티는 안내도
속에 열이 번져져서 ...참다가 터진적도 있어서 마찰도 많았고요 두구 두구
속에 풀리지 않아서 시엄니만 대화하면 신경 곤두 섰는데요
집에서 애보면서 할일 없으니 불경도 이쁘게 천천히 베껴쓰고
쓸떼없는 옷 뜯어서 한땀한땀 바느질도 해보고 했더니 마음이
차분해 져서 지금은 시엄니 잔소리 해도 대들고 그랬지만
이전보다는 속에 두지 않코 그렇커니 하고 지나가게 됩데다
이젠에는 열받아서 몇일씩 씩씩댔음다 하도 드라마에서
불경책 베껴쓰면 수행에 좋타길래 종교 선전 아니고
마음이 차분해 질수 있는 무언가를 자신한테 맞는걸로 시도해보쇼..

부평cho (♡.86.♡.151) - 2019/10/10 11:32:45

그것도 방법이긴하네요.근데 그것도 상대가 가족이니까 그만큼 가능한거같아요.

쌰모펑짼쓰호즈 (♡.151.♡.178) - 2019/10/11 02:05:57

상대가 가족이건 남이건 제 마음의 변화가 왔다 이겁니다 그때같았으면 상상도 못할 일 들입다

화이트블루 (♡.96.♡.129) - 2019/10/09 20:52:00

큰코 한번 다치고도 이런다면 ... 그대로 사시고 ?아님
욱 ~할때 오른손 손톱으로 왼손을 꽉꽉 째비세요

부평cho (♡.86.♡.151) - 2019/10/10 07:44:03

큰코 다칠수도 있겠네요.그런데 왼만하면 참을수있는데 심하면 참지못해서요.

yilian3142 (♡.3.♡.43) - 2019/10/10 09:05:10

뭐든 노력은 보조일뿐 근본해결은 아니라네요.
욱하는 사람들은 간열이 심하대요.
그럴진대 상응되는 혈위를 맛사지하던지(혈위이름 기억안나네요?네버나 바이두 도움청하세요) 상응한 간화를 내리는 조치를...

부평cho (♡.86.♡.151) - 2019/10/10 11:31:19

어마나,의학적인 조언까지.감사하네요.시간나면 찾아보죠뭐.근데 효가가 있을라나 모르겠네요.

텐텐카이신 (♡.236.♡.30) - 2019/10/10 14:32:09

여유되면 헬스 다니세요. 운동하면 성격이 밝아지고 건강에도 좋습니다.

부평cho (♡.86.♡.151) - 2019/10/11 08:09:49

조언 감사합니다.검토해봐야겠네요.

38,508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크래브
2013-10-19
39330
bus511
2012-03-05
53590
ijdhyg
2019-10-23
66502
nilaiya
2019-10-12
523
은뷰티
2019-10-12
405
로그yin
2019-10-12
495
jin05
2019-10-11
719
배꽃
2019-10-11
540
nilaiya
2019-10-11
414
인생만사새옹지마
2019-10-11
548
HjinHjin
2019-10-10
1246
로그yin
2019-10-10
546
은뷰티
2019-10-10
419
부평cho
2019-10-09
793
로그yin
2019-10-09
767
냥이냥
2019-10-08
400
nilaiya
2019-10-08
755
텐텐카이신
2019-10-08
586
은뷰티
2019-10-07
574
nilaiya
2019-10-06
611
로그yin
2019-10-06
728
nvnv888
2019-10-05
709
은뷰티
2019-10-05
512
쌰모펑짼쓰호즈
2019-10-04
821
쌰모펑짼쓰호즈
2019-10-04
569
쌰모펑짼쓰호즈
2019-10-04
566
nilaiya
2019-10-04
848
dfgdfsgsdgs
2019-10-03
529
dfgdfsgsdgs
2019-10-03
3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