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전화

오랜만에 모자공방에 들와서 보니

장백산늑대 | 2019.07.14 18:27:09 댓글: 8 조회: 778 추천: 1
분류10대 공감 https://life.moyiza.com/sympathy/3954129
좋은 글들이 많이 올랐네요.
현재 한국에 살고있는 여러 젊은 남여의 고민들이 많이 올라있군요.
모처럼 틈이 있어서 차근히 그리고 꼼꼼히 읽다가보니 언듯 느끼는 게 있어서 적어 봅니다.

우선 알려드려야 할 것은, 나는 10대가 아니고 아버지나 할아버지 나이 입니다.
그리고 민족이나 출신성분 등에 편견이 없는 지극히 착하다고 평가 받는 사람 입니다.
물론 중국인들과도 밀접한 교류 관계를 가지고 있습니다.
내가 얼만큼 착하고 또 중국인들을 아끼는지는 나를 아시는 그분들은 인정 하실 겁니다.
그리고 한국에서는 부러워 할수 있는 전문직 출신으로 은퇴 후 재 취업한 상태의 사람입니다.
따라서 허세나 자랑이 아니고 몇 마디 꿀팁을 드리고 싶어서 이글을 올립니다.
참고 바라겠습니다.

우선 여러분의 한국생활 고민 근본은 대개가 인맥이 약하거나 경제능력 결핍에서 오기 쉽 습니다.
문화 문제나 혹은 신분, 외모문제 등도 없지 않겠으나 따지다가보면 근본은 인맥과 경제 입니다.
한국은 이 두가지만 잘 갖춰진다면 살아가는데 그리 어렵지가 않습니다.
내가 지난 글에서 언급했던바 저쪽나라에서 데려온 여성동무들은 나라에서 책임져주니 살만하고
나와 모이자에서 우연히 만나 아빠아빠하고 따르던 어린것은 이제 남이 아니고 딸로 살고 있습니다.
어릴적 부모님의 갈라짐으로 정서적 상처가있어서 사회적응이 힘들어 보였으나 인맥으로 해결한 것입니다.
당시 내가 모이자에 글 올렸었는데 중국에 계시던 한국분이 이 딸을 내게 소개한 것 입니다.
만날 당시에는 고중을 마치지 못한 처지였으나 지금은 한국에서 검정고시하고 대학본과도 마쳤습니다.
그리고 지금은 병원에서 친절하고 예쁜 간호사 선생님으로 근무하고 계신답니다..
얼굴도 뜯어고친것 없이 예쁘고 몸매도 에스라인이고 연변사투리는 이젠 없어졌어요. 8,9년 사이에 ㅎㅎ

오래 전에 갈라져 각자 다른길 가고 있으나 친 부모가 모두 한국에 계십니다.
나는 이 딸에게 말 합니다. 버렸어도 엄마고 미워도 아빠다. 틈틈히 찾아 뵈워라 하고요.
그리고 이 애 남동생을 한국으로 불러서 지내도록하기도 하고 핏줄의 끈끈함을 가르쳐 줍니다.
사람이 제일 중요한 것은 인맥이고 필수적인 경제능력 입니다.

여러분들의 글을 읽다가보면 다 옳은 말이고 공감이 갑니다.
그런데 아쉬운 점 하나는 한국생활 적응력이 미약함을 드러 냅니다.
문화니 성격이니 직장이니 그런 불만에 앞서서 인간관계 성공이 필요 합니다.
한국이나 중국이나 개개인이 문제이지 한국놈이 나쁘거나 중국놈이 나쁜 것은 아닙니다.
서로 진실 하십시오.

장담 합니다.
나는 얼굴한번 본일 없지만 여기 게시판에서 몇번 대화하신분들 중에서..
한국이나 중국에서 상면 한다면 반갑게 마주할 마음의 여유가 있습니다... 특히 ..
휴화산이니.
야명주니,
한송이니,
미래양이니,
허옥자니,
기타 등등(*여기서 더 쓰면 실례될까봐 못 쓰는 겁니다.)
그래도 더 써 보자면,
대학나온목수인지 ... 그 뭐 이상한 이름의 남쪽동네 총객하고
자게판의 김해정 이쁜이 그런분들 ..
(*이외에도 많아요)

쪽지 몇 차례 주고 받다가 스스로의 자아 판단으로 돌아서신분들..
나는 확신 합니다.
나보다 더 좋은 인맥이 한국에 상당수 많습니다. 그 중에서 나도 꽤 괜찮은 인맥 이랍니다.
반성하고 돌아 오시면 받아 주겠습니다.
그리고 혹시지만 내게 손톱만큼이라도 피해 의식을 느끼신분 계시면 배상 하겠습니다.
나는 쿨하고 용기있는 남자니까..
남자는 늙을 수록 더욱 먹져 보이는법,, 그까지 60 초반이 늙은 것도 아니지만요... 허허

결국 어디서든지 인맥이 우선이구요 그 다음이 경제 입니다.
적응 잘 하시길 축복하고 또 바랄께요..




추천 (1) 비추 (0) 선물 (0명)
IP: ♡.70.♡.151
자부대기전문I (♡.136.♡.162) - 2019/07/14 19:26:28

도를 아십니까~?

참 추태십니다

ㅋㅋ

Eurozone17 (♡.212.♡.131) - 2019/07/14 20:02:03

8방미인이시군요, 그래도 도와줄 의향이 있으시니
곱게 보이네요,
주변에 심성이 괜찮은 조선족들 많이 도와주소서,
그럼 꾸벅할게요(어지간해서 꾸벅 안하는 스타일이요)
추천!

Eurozone17 (♡.212.♡.131) - 2019/07/14 20:07:32

본문 보이 다 머스마들 아니네요, 같은 값이면
머스마들 많이 챙겨주세요, 그 투자가 더 값지고
오래 지속됩구마, 참말로요,

인생만사새옹지마 (♡.104.♡.163) - 2019/07/14 23:06:00

나이드셨으면 곱게 늙으시라요.
벌써 오망이들다니 ㅉㅉ
웃겨요

미소8 (♡.13.♡.143) - 2019/07/15 02:09:26

자기친딸한테도 혹시 에스라인이라는 표현을 쓰시나요?
ㅌㄹㅍ 의 ㅁㅇ이 갑자기 생각나네요

자부대기전문I (♡.136.♡.162) - 2019/07/15 08:40:03

제대로 찌르네

ㅋㅋ

장백산늑대 (♡.32.♡.227) - 2019/07/15 17:32:28

ㅉㅉㅉ

jin201911 (♡.90.♡.168) - 2019/07/25 16:36:42

.

29,518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다가온인연
2009-10-13
0
65691
밥이나먹자
2019-07-17
3
1591
미래양
2019-07-17
8
1320
장백산늑대
2019-07-17
2
893
밥이나먹자
2019-07-16
2
1342
새날맞이
2019-07-16
3
1455
장백산늑대
2019-07-15
0
1698
장백산늑대
2019-07-15
1
1036
장백산늑대
2019-07-14
1
778
블루쓰까이
2019-07-12
5
1749
haoxingfu
2019-07-11
1
1119
스위스
2019-07-11
11
3171
baby0809
2019-07-10
2
1984
미래양
2019-07-08
10
1867
양심이란
2019-07-08
4
910
뱀요정백소정
2019-07-07
8
2583
마누카
2019-07-07
1
721
냥냥고냥이
2019-07-05
1
1540
간개무량
2019-07-04
4
1066
nvnv888
2019-07-04
3
1577
아자야
2019-07-04
6
1472
snowwhite
2019-07-04
2
1329
haoxingfu
2019-07-01
6
2271
잘먹구살자
2019-06-30
4
1851
상코미언니
2019-06-29
6
1908
산동신사
2019-06-27
0
2107
싸리꽃
2019-06-24
2
1886
abc456789
2019-06-23
0
2019